로고

[임실군] 주민복지‧맞춤형 복지정책 강화

박성규 | 기사입력 2024/06/28 [16:00]

[임실군] 주민복지‧맞춤형 복지정책 강화

박성규 | 입력 : 2024/06/28 [16:00]

 

임실군이 주민복지 강화와 노인일자리 활성화 등 군민 맞춤형 복지정책을 추진하는 데 적극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군은 지난 27일 군수실에서 주민복지 유관 기관단체장들과 군의 복지 성과 공유 및 주민의 복지 욕구와 개선 사항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심 민 군수를 비롯하여 노인복지분야 3명, 장애인복지 2명, 지역복지 2명, 자원봉사단체 1명 등 8명의 시설단체장이 참여했다.

 

간담회에서는 군 복지 현황 및 성과에 대한 설명 후 각 분야별 주요 사업과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실제 임실군의 맞춤형 복지정책은 지난해 대내외적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역대 가장 많은 상을 수상하는 진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지난해 보건복지부의 기초생활분야 우수지자체로 선정, 기관 표창을 수상하는 등 총 17개 분야에서 무려 22개의 상을 받은 것.

 

특히 2023년 복지사업수행기관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노인일자리 공익형 최우수기관으로 임실시니어클럽이, 장애인활동보조사업 최우수기관으로 임실군장애인연합회가 각각 선정되기도 했다.

 

또한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확대와 노인 일자리 확대, 어르신 이미용료 지원 등 체감하는 복지증진에 힘쓴 점이 높게 평가되기도 했다.

 

군은 이날 간담회에서 이 같은 우수한 성과를 바탕으로 한 주민복지 증진 방안 등을 집중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주된 논의 내용은 노인일자리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력체구축, 장애인 거주시설 보호구역 지정, 지방보조금 삭감에 따른 장애인복지 위축 우려, 시설 종사자들의 사기진작 및 기능보강에 대한 지원 등이다.

 

심 민 군수는“사명감 하나로 묵묵히 헌신하는 열정과 노고에 감사하다”며“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찾아가는 맞춤복지 군정 목표 실현을 위해 어르신들께는 효심복지를 펼치고, 복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성심을 다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노자규의 시화
이전
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