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천시] ‘2024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공모 선정

김종택 | 기사입력 2024/06/28 [17:39]

[이천시] ‘2024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공모 선정

김종택 | 입력 : 2024/06/28 [17:39]

▲ 모가면 노인회 경로당     

 

이천시(시장 김경희)는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2024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공모 사업’에 시그니처사업 2개소(모가면 노인회 경로당, 백사면 우곡보건지소) 및 일반사업 1개소(신둔면 수광1리 경로당) 등 총 3개소가 최종 선정되어 사업비 9억원(국비 8억, 도비 1억)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준공 후 10년 이상 경과된 취약계층 이용 및 에너지 다소비 건축물에 대한 리모델링 공사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에너지 성능 개선을 통한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및 공공건축물의 쾌적하고 지속 가능한 사용 환경 조성을 목적으로 한다.

특히 총 756건의 신청지 중 전국 12개소(경기도 3개소)가 선정된 시그니처 사업은 높은 에너지 절감 효과와 혁신 기술 도입 등 그린리모델링 홍보 거점으로의 활용성이 뛰어난 신청지를 선정하여 지역별 모범사례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모가면 노인회 경로당 및 백사면 우곡보건지소 등 관내 2개소가 시그니처 사업에 선정되었다. 해당 선정지는 일반 사업의 2배에 달하는 사업비를 지원받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의 대표 시범사업으로 추진한다.

이천시는 2024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 공모 선정을 위하여 지난해 11월부터 사업 대상지 발굴, 공모설명회 참석 및 현장컨설팅 시행 등 체계적인 준비를 추진해왔으며, 총사업비의 80%에 달하는 예산을 국도비로 확보는 성과를 이뤘다.

2024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오는 7월 실시설계용역을 시작으로 2025년 6월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노자규의 시화
이전
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