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기도, 지자체 최초 월동꿀벌 피해농가 여왕벌 분양 실시

○ 지속 발생 중인 월동꿀벌 피해에 대한 양봉농가 봉군수 회복 등을 위한 여왕벌 사전 육성‧분양 실시로 양봉농가 경제적 부담 완화 도모
- 여왕벌 육성 농가 5천여 마리 여왕벌 증식 성공
- 월동꿀벌 피해 농가 1,638개소에 6월 초부터 순차적 분양 실시

박승규 | 기사입력 2024/05/30 [09:27]

경기도, 지자체 최초 월동꿀벌 피해농가 여왕벌 분양 실시

○ 지속 발생 중인 월동꿀벌 피해에 대한 양봉농가 봉군수 회복 등을 위한 여왕벌 사전 육성‧분양 실시로 양봉농가 경제적 부담 완화 도모
- 여왕벌 육성 농가 5천여 마리 여왕벌 증식 성공
- 월동꿀벌 피해 농가 1,638개소에 6월 초부터 순차적 분양 실시

박승규 | 입력 : 2024/05/30 [09:27]

▲ 왕대육성+인큐베이터  © K-시니어라이프


[K-시니어라이프=박승규 기자] 경기도가 지자체 최초로 월동꿀벌 피해 농가의 복구를 위해 여왕벌 1만 마리를 6월부터 보급을 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경기도는 시군 및 양봉협회와 협력을 통해 여왕벌 육성농가 65개소를 지정하고 3월부터 여왈벌 육성에 매진하였으며, 그 결과물로 여왕벌 5천 마리가 증식에 성공, 피해농가에 보급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6월까지 1만 마리 보급을 목표로 한다고 말했다.

 

여왕벌 육성지원사업은 시군별 육성농가 1개소당 여왕벌 150마리를 사전 육성하여 6월부터 저렴한 가격에 여왕벌을 월동꿀벌 피해농가에 보급하는 사업으로 꿀벌 개체수 회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된다.

▲ 여왕벌+왕대+육성  © K-시니어라이프

 

도내 대다수의 양봉농가는 지난 ′21년 하반기부터 시작된 월동꿀벌 피해로 사육 개체수가 감소함에 따라 여왕벌 구입비 폭등과 벌꿀 생산량 감소 등의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경기도는 신속한 월동꿀벌 피해복구를 위해 지역별 여왕벌 육성 농가를 지정, 지원하고 있으며, 사전 증식된 여왕벌의 분양을 통해 피해 농가의 봉군 회복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경기도 꿀벌 사육 개체수는 2020년 25만 3,043봉군(벌통)에서 2023년 20만 8,702봉군(벌통)으로 월동꿀벌 피해 발생 후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으며 양봉산업뿐이 아닌 농산물 생산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된다.

▲ 왕대+설치  © K-시니어라이프

 

이강영 경기도 축산정책과장은 “올해 여왕벌 분양사업은 단순히 양봉농가 피해복구뿐만 아니라 화분매개곤충인 꿀벌 보호로 자연 생태계 유지보전을 위한 전반적인 지원대책이다”라고 강조하며, “꿀벌은 화분매개의 중심 역할을 하는 곤충으로 지속되는 월동꿀벌 피해를 적극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군상+벌통 © K-시니어라이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봄은 이미 매화가지위에 한껏 와 있었네
이전
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