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포토 愛世이

함미해 | 기사입력 2023/08/31 [14:35]

포토 愛世이

함미해 | 입력 : 2023/08/31 [14:35]

[주간시흥=함미해 기자] 

  © 주간시흥

 

흐린 하늘 보며
흐린 표정으로
금새 친구가 된다.
바다는

휴식하는 갈매기
깨금발
지나가는 나도
다리 하나 들어 본다.
슬쩍

 

사진 / , 이미숙 시민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노자규의 시화
이전
1/5
다음